본문바로가기

홈 > 전시 > 지난전시

지난전시

전시명 : 이수경 <내가 너였을 때>展
전시기간 : 2015.2.10 - 5.17
전시장소 : 1전시실, 어미홀 일부
참여작가 : 이수경(b 1963)
작품수 : 조각, 회화, 설치 등250여 점
 
대구미술관은 자신만의 고유한 예술세계를 인정받고 있으며 열정적인 활동을 펼치고 있는 작가를 통해 동시대 미술의 흐름과 양상을 소개하는2015년 첫 전시로 이수경의<내가 너였을 때>를 개최합니다. 

이수경은 전통적인 소재들을 현대적 조형 감각으로 해석한 작업들을 지속적으로 펼쳐왔습니다. 깨어진 도자기 파편으로 만든<번역된 도자기>, 붉은 색 안료인 경면주사로 그린 종교적이며 주술적인 회화인<불꽃>, 화려한 크리스탈 샹들리에와 아름다운 우리의 춤이 조화를 이룬<내가 너였을 때>등 작품마다 작가는 전통을 새롭게 해석하는 작가만의 작품세계를 유감없이 보여주면서, 더불어 경험, 기억, 상처 등 인간 개인의 보편적인 문제까지 다루어 왔습니다. 이번 전시에서 작가는 나와 타자, 완전함과 불완전함, 의식과 무의식, 가상과 실제 등 서로 다른 층위에 존재하는 것들의 관계들을 더욱 복합적으로 담아내고 있습니다. 특히 처음으로 선보이는<전생퇴화그림>들은 전생체험을 작품화하면서 의식에 통제 받지 않는 무의식의 세계가 얼마나 창의적이고 새로운지 보여줍니다. 동시에 서로 다른 존재들이 태고부터 모이고 흩어지는 것을 반복하여 언젠가는 너와 내가 같은 생명체로 태어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작가의 흥미로운 생각도 담겨져 있습니다.

대구미술관<내가 너였을 때> 전시는 이수경의 조각, 회화, 영상, 설치, 퍼포먼스 등 약250여 점의 작품들로 구성된 대규모 전시입니다. 무엇보다도 가장 주목해야 할 것은 장르와 매체를 넘나들며 고정되지 않은 정체성을 보여주는 작가의 예술에 대한 열정입니다. 이번 전시에서<번역된 도자기>로 익숙했던 이수경의 다양한 작업들을 다각적으로 감상하고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입니다.

전시목록 가기

2022년 소장품 기획전 《나를 만나는 계절》
Today 428 Total 5,644,9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