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홈 > 소식 > 예술계 소식

예술계 소식

게시물[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제     목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작 성 자 홍보마케팅팀
등록일자 2018-09-17 09:00:00
첨부파일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홈페이지 바로 가기  http://daeguoperahouse.org

 


대한민국 오페라 70주년을 기념하는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가 9월 14일부터 10월 21일까지 38일간 대구오페라
하우스 및 대구 등지에서 펼쳐진다.

대구오페라하우스 배선주 대표는 올해 축제에서 가장 눈에 띄는 부분으로 예년과 달리 '9월에 오페라축제가
시작한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해외 극장의 비시즌 기간인 9월에 시작함으로써 해외에서 활동 중인 훌륭한 아티스
트들을 초청할 수 있는 기회가 확보되어 오페라 축제의 질적 수준을 끌어올리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16년째 아시아 대표 오페라축제를 펼쳐오면서 대한민국 오페라의 중심으로 자리잡은 대구 오페라하우스는 이번
축제의 주제로 지난해와 같은 'OPERA and HUMAN'을 앞세우고, 여기에 '영원한 오페라, 꿈꾸는 사람'이라는
부제를 더해 오페라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잇는다는 의미를 전달하고자 한다.


<제16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의 개막작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제작, 세계 최고로 손꼽히는 베이스 '연광철'의 출연으
로 기대를 모으는 베르디의 <돈 카를로>이다. 그리고 지역을 대표하는 민간오페라단인 영남오페라단과 대구오페라
하우스가 합작하여 초연되는 창작오페라 <윤심덕 - 사의 찬미>, 오페레타의 본 고장인 오스트리아의
뫼르비슈 오페레타 페스티벌이 준비한 레하르 작곡 <유쾌한 미망민>이 이어진다.

마지막으로 70년 전 대한민국 오페라의 시작을 알린 베르디의 <라 트라비아타>를 대구오페라하우스 자체 제작으로
준비하고 있다.
<돈 카를로>, <윤심덕-사의 찬미>, <유쾌한 미망인>, <라 트라비아타>가 이번에 선보일 메인오페라라면, 독일
베를린 도이치오페라 극장의 <살로메>는 콘서트 형식의 '오르탄테'로서, 무대 등 시각적 효과를 제거하고 음악적
완성도에 더욱 힘을 쏟은 작품이 될 예정이다.

특히 슈트라우스 작곡 <살로메>는 한국 무대에서 쉽게 볼 수 없는 작품이어서 더욱 기대가 크다.

-대구국제오페라축제-

  



목록
프레
Today 273 Total 3,712,4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