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홈 > 소식 > 새소식

새소식

게시물[대구미술관 100만번째 관람객 돌파]
제     목 대구미술관 100만번째 관람객 돌파
작 성 자 관리자
등록일자 2015-01-26 14:00:00
첨부파일  
14년 대구미술관 인구대비 관람객, 수도권 뛰어 넘었다
- 개관 3년 7개월만에 누적 관객 100만 돌파, 한국 대표 미술관으로 입지 굳혀 -

 
대구미술관은 2015년 1월 9일(금) 누적 관람객 100만 명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미술관 개관 3년 7개월 만이다.
 
대구미술관은 2014년 관람객은 269,080명으로 올 연말까지 14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지난해 대구미술관을 찾은 관람객 수는 2013년 관람객(493,541명) 수와 비교할 수는 없지만 천만 서울인구(10,103,233명)가 작년 국립현대미술관을 찾은 관람객(108만 명)과 비교해보면 대구미술관을 찾은 관람객 비율이 다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2014년 대구 및 수도권 관람객 현황
(단위 : 명)

구 분 2014년 관람객 수 인구수(2014.12) 인구대비 관람율
대구미술관 269,080 2,308,362 11.7%
국립현대미술관 1,081,615 10,103,233 10.7%
서울시립미술관 714,972 10,103,233 7%
 

대구미술관은 지역 미술발전과 시민문화 욕구충족, 지방문화 창조력 배양 등의 취지로 2011년 5월 지방 최대 미술관으로 개관한 이래 지금까지 총 37개의 전시를 소개했다.
대구미술관 개관이후 시민에게 사랑받는 공립미술관으로서 역할을 다하기 위해 부단하게 노력한 결과 금년 1월 초 누적관객이 100만명을 넘어서면서 대구미술관은 시민들이 즐겨 찾는 명소로 자리를 잡은 것은 물론 문화예술도시 대구를 알리는 데 일조하고 있다.
 
사실 대구미술관은 지리적 특성상 상대적으로 문화예술을 향유하기 어려운 지역에 위치하여 개관 초기에는 돈 먹는 하마로 전락할 것이라는 우려도 있었으나 2013년의 ‘쿠사마 야요이’ 전을 계기로 대구미술관이 명실 공히 세계 최고 미술관과 어깨를 나란히 겨룰 수 있게 되었다.
 
대구미술관 개관 이후 가장 많은 시민들이 관람한 때는 2013년 493,541명이다. 작년 대구미술관을 찾았던 관람객을 비교할 수는 없을 정도로 많은 시민들이 몰린 이유는 ‘쿠사마 야요이’ 전 때문이다. 이 전시로 대구미술관은 세계 미술관에서 폭발적인 관심을 받기도 했다.
 
‘쿠사마 야요이’ 전은 하루 5천여 명의 관람객수를 예상할 만큼 세계적인 빅 전시였다. 총 33만 여명의 관람객이 다녀갔으며 당시 1일 최대 관람객은 5,747명, 월 최대 관람객은 111,060명은 일대 사건으로 기록될 정도로 시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다.



 
※ 연도별 대구미술관 관람객 현황
2011 2012 2013 2014
996,913 83,641 150,651 493,541 269,080
(단위 : 명) 

작년 관람객은 2013년보다 적으나 2012년보다는 무려 118,429명이 늘어나 수치상 78%나 증가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작년 대구미술관은 국내외 다양한 흐름을 폭넓게 소개하는 9개의 전시와 교육프로그램 156회 등 다양한 이벤트 개최로 27만 여명이 미술관을 다녀갔다.
 
최근 2년 대구미술관 관람객 유형을 보면 2013년의 관람객은 영유아 및 어린이, 무료 관람객이 55%인데 비해 2014년에는 37%로 크게 내려갔다. 이러한 결과는 대구지역 미술저변이 성인으로 확대 이동되면서 지역미술 수준이 크게 향상된 것으로 풀이된다.
 
관람객 증가는 작년 여름 개최되었던 ‘장샤오강 Zhang Xiaogang, Memory +ing’전과 ‘아시아현대사진전 : 왕칭송 정연두’전, ‘대구미술 : 기억의 풍경’전은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시민들을 미술관으로 불러 모으는 데 한몫했다.

그 외 성공요인은 차별화된 전시 외에 어린이, 청소년 교육 강좌, 성인대상 인문학 강연, 콘서트 등 탁월한 홍보효과와 대구미술관 전용 셔틀버스 운행 등이 취약한 접근성을 극복하고 시민과 문화적 간극을 메워나간 것이 주효했다고 할 수 있다.
 
미술관 셔틀버스는 아침 9시부터 저녁 6시까지 지하철 2호선 대공원역에서 대구미술관까지 하루 20회 운행한다.
 
하지만 무엇보다 가장 큰 증가 요인은 미술에 대한 대구시민들의 높은 관심과 호응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대구미술관은 이번에 100만 번째 관람객맞이 행사는 별도로 열지 않았다. 미술관에서는 앞으로 108만 번째 관람객맞이 행사를 계획하고 있다.
 
108만 번째 관람객맞이 행사를 계획하는 이유는 대구 시민의 날인 10월 8일을 상징하는 숫자여서 그 날을 기념하기 위해 정했다.
대구미술관은 108만번째 입장 관람객은 세계 물포럼 기간(4월12일 ~4월 17일)이 될 것으로 조심스레 예상하고 있다.
 
대구미술관 김선희 관장은 “어려운 시기에 관람객 100만 명을 돌파하였고 꾸준히 관람객이 증가하고 있다.” 면서 “이것은 우리 대구시민들이 대구미술관을 아끼고 사랑해준다는 말인 만큼 앞으로 대구미술관이 더 좋은 전시로 시민 여러분들에게 보답하겠다.” 라고 말했다.
목록
남홍
Today 1,637 Total 4,205,621